국회의원 출마 소동을 둘러싼 코믹 범죄극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
국회의원 출마 소동을 둘러싼 코믹 범죄극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
  • 성광일보
  • 승인 2018.12.08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시원, 이유영, 김민정 캐스팅 확정!

- 경찰 이유영과 결혼한 사기꾼 최시원, 대부업체 대표 김민정 때문에 국회위원에 출마?!?
- 제작진, “2019년 새해, 최시원, 이유영, 김민정 3인방이 국민 여러분에게 유쾌, 통쾌한 웃음 전할 예정”

국민여러분_최시원+이유영+김민정
국민여러분_최시원+이유영+김민정

코믹 범죄극 ‘국민 여러분’에 배우 최시원, 이유영, 김민정이 캐스팅을 확정했다.

오는 3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극본 한정훈, 연출 김정현, 제작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은 얼떨결에 경찰과 결혼한 사기꾼이 원치 않는 사건에 휘말리고 국회의원에 출마하며 벌어지는 코믹 범죄극. ‘뱀파이어 검사’, ‘나쁜 녀석들’, ‘38사기동대’ 등 장르물의 한 획을 그은 한정훈 작가의 KBS 첫 진출작으로 기대를 모은다. ‘저글러스’, ‘옥란면옥’의 김정현 PD가 연출을 맡는다.

먼저 한번도 경찰에게 잡혀본 적 없는 베테랑 사기꾼 양정국 역을 맡은 최시원. 할아버지부터 아버지까지 사기를 가업으로 삼고 있는 집안의 3대 독자인데, 결혼자금을 가지고 튄 여자친구에게 사기를 당했다. 배신감을 술로 다스리던 중 우연히 만난 여자 김미영과 첫 눈에 스파크가 튀어올라 연애 1년 만에 결혼에 골인한다. 물론 자신이 서울대 출신에 사업체를 운영하는 기업가라고 속였다. 근데 결혼식을 올리고 웨딩카에서 아내로부터 고백을 받았다. 사실 자긴 경찰이라고.

양정국과 결혼한 형사 김미영 역은 이유영이 분한다. 한때 유명한 노는 언니였지만, 지금은 형사로 인생을 리셋했다. 남자 친구의 바람을 사건 현장에서 알게 되고, 상처받은 마음에 막살겠다 결심했던 찰나, 양정국을 만난다. 서로 전 여친과 전 남친 욕을 하다 급격히 가까워졌고, 연애에 돌입했다. 경찰이라 싫다던 전 남친 때문에 자기도 모르게 작은 중소기업에 다닌다고 거짓말까지 하면서. 그런데 결혼식 날 자신이 경찰이라고 고백한 이후부터 남편이 변한 것 같다.

그리고 양정국 국회 의원 출마 사건의 발단이 되는 미스터리한 여인 박후자는 김민정이 연기한다. 사채업계의 전설 박상필의 넷째 딸로, 사업을 물려줄 아들이 없었던 아버지로부터 군소리 없이 후계자 수업을 받았다. 그런데 철두철미한 아버지가 어떤 이상한 놈한테 사기를 당하고 쓰러진다. 아버지의 빈자리를 채우며 대부업체를 더욱 크게 성장시킨 박후자. 아버지에게 사기를 친 양정국을 찾아냈는데, 복수가 아닌, 살려줄테니 반드시 국회의원에 출마하라는 이상한 제안을 한다.

제작진은 “경찰 아내를 둔 사기꾼이 국회의원에 출마해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룰 ‘국민 여러분’은 한정훈 작가의 코믹 터치가 가미된 몰입감 있는 대본과 김정현 감독의 따뜻한 감성 연출을 만나 국민여러분에게 통쾌하고 유쾌한 사이다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라고 밝히며, “국회의원 출마 소동의 중심이 되는 3인방을 연기하는 배우 최시원, 이유영, 김민정 3인방의 유쾌한 변신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국민 여러분’은 ‘땐뽀걸즈’, ‘동네변호사 조들호2’ 후속으로 2019년 3월 KBS 2TV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제공= 최시원(SM 엔터테인먼트), 이유영(엘엔 컴퍼니), 김민정(크다 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특별시 광진구 용마산로128 원방빌딩 501호(중곡동)
  • 대표전화 : 02-2294-7322
  • 팩스 : 02-2294-73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연
  • 법인명 : 성광미디어(주)
  • 제호 : 성광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36
  • 등록일 : 2010-09-01
  • 발행일 : 2010-09-01
  • 발행인 : 이원주
  • 편집인 : 이원주
  • 회장 : 조연만
  • 편집이사 : 김광부
  • 논설주간 : 김정숙
  • 자매지 : 성동신문·광진투데이
  • 통신판매 등록 번 제2018-서울광진-1174호
  • 성광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성광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gilbo@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