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의회-무주군의회 간 자매결연 협약 체결
광진구의회-무주군의회 간 자매결연 협약 체결
  • 신향금 기자
  • 승인 2019.10.07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진구의회 개원 이래 최초 자매결연 협약 체결로 내실있는 교류 약속

광진구의회와 무주군의회가 지난 5일 토요일 개원 이래 최초 도·농간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의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 등 전 분야에 걸친 내실 있는 교류를 약속했다.

그간 지방자치의 양대 축인 지방의회 간 교류는 상호 집행부 간의 주도하에 추진되는데 한정됨에 따라 지방의회 간의 실질적이고도 효과적인 교류협력 추진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광진구의회-무주군의회 협약식 체결
광진구의회-무주군의회 협약식 체결

이에 광진구의회는 지방의회 간의 교류를 8대 의회의 역점사업으로 내세워고양석 의장의 주도하에 지속적으로 지역 간 교류협력을 논의해 왔으며, 10월 5일 비로소 ‘자매결연’이라는 결실을 맺게 되었다.

광진구의회 개원 24주년을 맞아 처음으로 시도된 의회 간 자매결연은 올 초 의회 간 자매결연 추진에 관한 두 차례의 전 의원 간담회를 시작으로 최초 공식 논의되어, 자매결연 추진을 위한 사전방문으로 양 의회 의장 간 본격적으로 우호교류에 관한 상호 의견을 교환하였다. 이어 무주군의회의 초청에 따라 무주 반딧불 축제 참관 방문으로 양 의회 간 전 의원 상견례 및 자매결연 추진을 구체화하게 되었다.

광진구의회-무주군의회 협약식 체결
광진구의회-무주군의회 협약식 체결

자매결연 협약식은 5일 오후 광진구 시설관리공단 4층 대회의실에서 참석자 소개와 자매결연 추진 경과보고 후, 양 의회 의장의 협약서 서명 및 교환과 낭독, 의장 인사말씀, 자매결연 기념선물 교환,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되었다.

협약식에는 광진구의회 고양석 의장을 포함한 광진구 전 의원들과 무주군 의회 유송열 의장을 포함한 무주군 전 의원들이 참석했으며, 협약식 후 본회의장 등 의회시설을 견학 후 우리구 대표축제 중 하나인 ‘광나루어울마당’에 참관하여 김선갑 구청장과 상견례를 갖고 광진구민과 하나되어 광진구의 참 모습을 함께하는 시간을 갖었다.

이번 협약은 반딧불이 고장이자 태권도의 고장인 무주군의회와의 도·농간의 만남으로 금번 자매결연을 시작으로 무주군과 광진구의 장점들을 의정 시너지 및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연계시키고자 양 의회간의 의정·경제·교육·문화·관광·청소년·체육 등 폭넓은 교류를 협약서에 담았으며, 지속적 우호관계 증진 등 지역 간 아름다운 동행으로 상생의 꽃을 피울 것을 약속하였다.

광나루어울마당 참석
협약식 관경

이로써 구민에게 신뢰받는 품격있는 의회를 약속한 광진구 8대 의회는 금번 최초 자매결연을 통해 지역 간 교류활동에 앞장서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하고 도·농 상생의 모범사례를 만들어 광진구의 품격을 한 단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고양석 의장은 “그간 지속적으로 논의해 왔던 의회 간 자매결연을 오늘 비로소 무주군의회와 협약식으로 꽃피울 수 있게 되어 매우 감사하고 뜻깊게 생각한다” 말하며, “지난 무주군 방문을 통해 무주 인구수의 2배에 달하는 5만여명이 함께한 무주 반딧불 축제를 통해 많은 느낌을 받고 우리구에도 동기부여가 된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도·농간의 교류가 왕성한 교류로 이어져 형식에 그치지 않고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결연관계로 발전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무주군의회 유송열 의장은 “광진구의회의 환대에 진심으로 감사인사를 전한다”고 말하며, “오늘의 협약식이 깊은 신뢰와 돈독한 유대관계로 이어져 내실화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번 자매결연으로 양 의회는 단순 의회차원의 결연에서 나아가 이번 만남을 범 구민 전체로 승화시켜 다양한 분야의 폭넓은 교류로 상호 동반자적 관계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특별시 광진구 용마산로128 원방빌딩 501호(중곡동)
  • 대표전화 : 02-2294-7322
  • 팩스 : 02-2294-73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연
  • 법인명 : 성광미디어(주)
  • 제호 : 성광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36
  • 등록일 : 2010-09-01
  • 발행일 : 2010-09-01
  • 발행인 : 이원주
  • 편집인 : 이원주
  • 회장 : 조연만
  • 편집이사 : 김광부
  • 논설주간 : 김정숙
  • 자매지 : 성동신문·광진투데이
  • 통신판매 등록 번 제2018-서울광진-1174호
  • 성광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성광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gilbo@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