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박사의 수능영어 이야기> ⑮광고의 반복의 효과
<안박사의 수능영어 이야기> ⑮광고의 반복의 효과
  • 성광일보
  • 승인 2020.10.16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재오 / 뉴-크리에이션 아카데미 대표
안재오
안재오

광고는 소비자들이 한 번만 봐도 효과적인가, 아니면 반복해야 하는가? 한 번만 봐도 효과적이라면 2회 이상의 광고 노출은 비용의 낭비다. 반면 3회 이상 봐야 효과적이라면 소비자에게 광고를 1, 2회만 노출시키는 것은 비용을 헛되이 쓴 것이다. 또한 6회 이상 보는 것이 소비자의 싫증을 유발한다면 그 이상의 노출 역시 비용을 낭비하는 것이다. 광고주가 원하는 효과를 얻기 위해서는 단순히 광고물을 잘 만드는 것을 넘어 적정 수준에서 노출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네이버 지식 백과) 
다음 글의 밑줄 친 부분 중, 어법상 틀린 것은? 

Wherever the ad is placed, many members of the target market may miss it, so by increasing the frequency of an ad, advertisers increase the likelihood ①which members of the target market will be exposed to it. 
If advertising is on television, the more ②frequently a commercial is run, the more people it will reach.  
If advertising is on a bulletin board, the location will affect ③how many people see the ad. 
If it is placed in a high?traffic zone, more people will see it, and if it is placed in a low? traffic zone, ④fewer people will see it. However, ⑤increasing the frequency of advertising costs more money, and advertising is most expensive where it is most effective. Therefore, careful planning is necessary when allocating funds for advertising.
답 ①

풀이 ①은 that 이다. 
# 영어 표현 익히기 
“the likelihood that ~” : ~ 라는 가능성 

# 단어 숙어 익히기 
ad : advertisement 광고의 약자 
commercial : 상업 광고
run : 운영하다.  
bulletin board : 게시판 
location  : 위치 
high?traffic zone : 교통량이 많은 지역 
allocate funds  : 자금을 분배하다.

<해석>
광고가 어디에 위치하든 표적시장의 많은 구성원은 그것을 놓칠 수 있다.
따라서 광고의 빈도를 높이는 것으로 광고주들은 표적시장의 구성원들이 광고에 노출될 가능성을 높인다. 
광고가 TV에 나온다면 광고가 더 자주 방송될수록 그것이 더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질 것이다. 
광고가 게시판에 게시된다면 그것의 위치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그 광고를 볼 것인지에 영향을 줄 것이다.  그것이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구역에 위치한다면 더 많은 사람들이 그것을 볼 것이고 왕래가 적은 구역에 위치한다면 더 적은 사람들이 그것을 볼 것이다. 
하지만 광고의 빈도를 높이는 것은 더 많은 비용이 들고, 광고가 가장 효과적인 곳에서 광고가 가장 비용이 많이 든다. 따라서 광고를 위해 자금을 분배할 때는 신중한 계획이 필수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특별시 광진구 용마산로128 원방빌딩 501호(중곡동)
  • 대표전화 : 02-2294-7322
  • 팩스 : 02-2294-73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연
  • 법인명 : 성광미디어(주)
  • 제호 : 성광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36
  • 등록일 : 2010-09-01
  • 발행일 : 2010-09-01
  • 발행인 : 이원주
  • 편집인 : 이원주
  • 회장 : 조연만
  • 편집이사 : 김광부
  • 논설주간 : 김정숙
  • 자매지 : 성동신문·광진투데이
  • 통신판매 등록 번 제2018-서울광진-1174호
  • 성광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성광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gilbo@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