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동 전에 생각의 변화가 있어야 한다
행동 전에 생각의 변화가 있어야 한다
  • 김광부 기자
  • 승인 2020.12.0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은 진리와 함께 기뻐합니다 (고전13:6) 2020.12.01

(2020.11.07(토) 순천 굴목이재(선암사-송광사)트래킹과 산중 보리밥) "승선교 - 보물 제 400호"/선암사의 동부도군을 지나 경내에 이르면 시냇물을 건너야 되는데 그 건널목에 놓인 다리. (사진 김광부 기자)
(2020.11.07(토) 순천 굴목이재(선암사-송광사)트래킹과 산중 보리밥) "선암사 승선교 - 보물 제 400호"/선암사의 동부도군을 지나 경내에 이르면 시냇물을 건너야 되는데 그 건널목에 놓인 다리. (사진 김광부 기자)

“마음이 ‘지구는 평평하다.’는 잘못된 믿음에 갇혀 지내면, 아무리 눈이 좋아도 새로운 세상을 볼 수 있는 비전을 획득하지 못한다. ‘지구가 둥글다.’는 믿음을 가진 사람들은 지구의 저편에 낭떠러지 폭포가 아니라 신대륙이 있을지도 모른다는 비전을 얻는다.  이 비전을 확인하기 위해 신대륙을 찾아 나서고 결국 신대륙을 발견한다.”

윤정구 저(著) 《황금수도꼭지》 (샘앤 파커스, 231쪽) 중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어떤 멋진 발명품이 있다고 합시다.  그 발명품이 만들어져 존재하기 전에 그 물건을 만들겠다는 상상(생각)이 먼저 있었습니다.  모든 발명품은 발명 전에 생각이 있었습니다. 행동 전에 생각의 변화가 먼저입니다. 바울 서신을 보면 “이렇게 살라”는 말에 앞서 “우리는 누구인가?” 라는 ‘존재’를 먼저 말합니다.

신앙은 존재의 변화가 먼저입니다. 죄 용서를 받은 하나님의 자녀라는 존재의 확신, 선한 사명을 받고 이 땅에 보내진 하나님의 걸작품이라는 존재의 확신. 이런 존재의 확신 속에서 자유의 삶, 불꽃같은 삶이 시작됩니다.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자유롭게 하려고 자유를 주셨으니 그러므로 굳건하게 서서 다시는 종의 멍에를 메지 말라.” (갈5:1)

<한재욱 목사/강남 비전교회>

"승선교 - 보물 제 400호"/선암사의 동부도군을 지나 경내에 이르면 시냇물을 건너야 되는데 그 건널목에 놓인 다리. (사진 김광부 기자)
"승선교 - 보물 제 400호"/선암사의 동부도군을 지나 경내에 이르면 시냇물을 건너야 되는데 그 건널목에 놓인 다리. (사진 김광부 기자)
"강선루"/ 선암사에 오르는 이들에게 출입용 문루역할을 하는 팔작지붕의 중층누각.(사진 김광부 기자)
"강선루"/ 선암사에 오르는 이들에게 출입용 문루역할을 하는 팔작지붕의 중층누각.(사진 김광부 기자)
"선임사 가는 길"/소박한 산책길 (사진 김광부 기자)
"선임사 가는 길"/소박한 산책길 (사진 김광부 기자)
"선암사 가는 길 부도" (사진 김광부 기자)
"선암사 가는 길 부도" (사진 김광부 기자)
"뒤 돌아본 승선교 풍경" (사진 김광부 기자)
"뒤 돌아본 승선교 풍경" (사진 김광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특별시 광진구 용마산로128 원방빌딩 501호(중곡동)
  • 대표전화 : 02-2294-7322
  • 팩스 : 02-2294-73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연
  • 법인명 : 성광미디어(주)
  • 제호 : 성광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36
  • 등록일 : 2010-09-01
  • 발행일 : 2010-09-01
  • 발행인 : 이원주
  • 편집인 : 이원주
  • 회장 : 조연만
  • 편집이사 : 김광부
  • 논설주간 : 김정숙
  • 자매지 : 성동신문·광진투데이
  • 통신판매 등록 번 제2018-서울광진-1174호
  • 성광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성광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gilbo@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