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 詩마당> 1회 살이
<성동 詩마당> 1회 살이
  • 이기성 기자
  • 승인 2020.07.14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옥

1회 살이
                   이옥

뿌옇게 떠서 윙윙거리다 
안개사이로 스몰스몰 
꿈 한 접시 후손에 남기려는 본능

영구히 살아남기 위해 
하얀빛 붕붕 뿜어내며 알 까고 있는 가로등
수많은 하루살이 떼로 달려든다  

빛을 먹고 사는 것들
두려워 하지 않는 변신에 변신 거듭하며
전생 날개 팔랑이는 극한 축생

아침에 났다 저녁에 죽어 하루를 채우지 못하는 아비담론

가는 건 모두 남의 일이라고  
간 것은 한 번도 내일을 남긴 적 없다

맑은 바람으로 허기 채우는 날개들 

계절이 웃자라 살찐 벌레울음
지구의 허리둘레를 늘리고
수천 층으로 쌓일 1회용 탑

끝없이 면적 넓히는 어둠속에서 
간절한 공기 마시러 지상으로 올라가야 한다

우리숨통 조일 층을 우리가 길러내고 있다

이옥/성동문인협회 회원
이옥/성동문인협회 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특별시 광진구 용마산로128 원방빌딩 501호(중곡동)
  • 대표전화 : 02-2294-7322
  • 팩스 : 02-2294-73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연
  • 법인명 : 성광미디어(주)
  • 제호 : 성광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36
  • 등록일 : 2010-09-01
  • 발행일 : 2010-09-01
  • 발행인 : 이원주
  • 편집인 : 이원주
  • 회장 : 조연만
  • 편집이사 : 김광부
  • 논설주간 : 김정숙
  • 자매지 : 성동신문·광진투데이
  • 통신판매 등록 번 제2018-서울광진-1174호
  • 성광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성광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gilbo@naver.com
ND소프트